회원 0분  손님 19분   오늘 방문자 수 451분
한풍련 연합회 등록품 품종해설 대한민국풍란등록신청 사는이야기 공지사항 홍보및광고 석/목부 기타 신풍란전시관


배양난담은 본인이 배양하고 있는 모든 품종을 난담(배양정보 등등)과 함께 게시하는 공간
   
  취설(吹雪)
  글쓴이 : 남사랑     날짜 : 07-12-06 23:20     조회 : 10658    

아마미 실생 변이로 후암이 되지않은
백색의 산반호를 가진 아주 매혹적인 넘입니다
니축에 아름다운 루비근이며
옥색의 바다속 산호를 닮은듯
아름답기가 그지없어 올려 봅니다만
아직은 미완성된 넘입니다 
제가보는 관점이 미흡하여  표현된 내용과 다를수 있음을  양지 하시고
즐감 하시기 바랍니다..

   ▲ 이전글   :  가칭)縞外墨 (12)DO OL2007-12-10
   ▼ 다음글   :  한려 (20)손시헌2007-12-03
河志   07-12-06 23:30
즐감하고 눈 베리고 갑미다. ㅎㅎ
이계주   07-12-06 23:32
야도 오늘 취했는지 더 이쁘게 보입니다. ㅎㅎ
손시헌   07-12-07 00:05
눈나리는 밤..
한잔하고 취설을 쳐다보니..  정말 멋진 풍란입니다.
김정현   07-12-07 09:03
정말 멋져 보입니다...
취설 이름도 란도 배양하시는 즐거움이 대단할것 같습니다......
또하나의 명품 탄생입니다....
멋진 작품,,,이루십시요...
김원태   07-12-07 09:15
아빠~~
좋으시것수~~

오래 오래 무병장수 하실겁니다.
왜냐? 존거 많이 보셔서~~ 헤헤헤
     
남사랑   07-12-07 17:00
망태아둘..
좋은것만 보고서는 절대로  장수못혀..
러엇씨아 싸쌰래도 어떻게 함 해보면 모를까..
그래서 하는소린디
함 다리좀나봐 다리좀놔보래도...
거시기는 내가 거시기 할탱깨..
은련화   07-12-07 09:19
우와, 더 이상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대단하고 멋지고..아침부터 눈이 호강합니다.
역시나 멋진 난입니다요,
임종호   07-12-07 09:21
멋집니다.
후암되지않는 일명 쑥산반의 무늬가 마음을 홀리는것 같습니다.
옥색 바닷속의 산호~ 멋진 표현입니당.
남근일   07-12-07 09:23
제대로 된 백산반이네요.
또 하나의 명품이 .........
김승준   07-12-07 09:31
백색의 산반호에 루비근... 멋진 명품으로 고정 되길 기대합니다^^
노랑머리   07-12-07 10:11
아무튼 멋진난을 보여 주셔서 고맙습니다...^^
거북이   07-12-07 10:36
산반호 루비근 넘 부럽습니다...
엄마곰   07-12-07 11:00
단엽성입니까?
     
남사랑   07-12-07 17:50
보통 아마미 품종은 7년이 지나야 완연한 성촉이 되는듯 하니 
아직은 뭐라 단정 지울수가 없네요..
지금으로 보아선 중대형종으로 보입니다만..
엄마곰   07-12-07 11:01
캬-  조오~타
트래지디   07-12-07 11:16
가까이 하기엔 너무 멀어서 안타까울뿐,
참 아름답습니다.^^*
DO OL   07-12-07 15:28
불어버린 그 눈 모아서
눈사람이나 하나 맹글었으면 합니다.
김주봉   07-12-07 17:33
흐..
보기만해도 설설~ 취합니다..^^
초문동   07-12-07 19:09
정말 멋집니다...^^
빛고을   07-12-10 01:02
엽성이나 무늬 어느것 하나 나무랄때 없는 아이네요.
루비근에 신아 번식도 좋고 ....백모단이 울고 가겠네요. 굿!
李鐘弼   07-12-12 15:53
딱 제가 좋아 하는 스타일입니다 ㅎㅎ
이광희   07-12-18 13:34
눈은 호사하고 맴은 배리고 갑니다. ㅋ ㅋ ㅋ
더 이상의 난이 태어난들 의미가 없을 듯 싶네요.
lucya   07-12-19 17:45
아~~
좋으네요..
   ▲ 이전글   :  가칭)縞外墨 (12)DO OL2007-12-10
   ▼ 다음글   :  한려 (20)손시헌2007-12-03
   

배양난담은 본인이 배양하고 있는 모든 품종을 난담(배양정보 등등)과 함께 게시하는 공간
게시물 611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최근
446 인제 말 좀 들을랑가요? (5) 김원태 12-26 12145 12-27
445 녹이 없다보이~ (15) 김원태 12-26 11069 12-27
444 망태 동상 듣그라. (9) DO OL 12-24 10901 12-27
443 고양이가 물어 뜯은 건국전 (25) 김원태 12-24 10878 12-27
442 침묵의 운명은 내 손안에 있소이다. (17) 김원태 12-24 10618 12-27
441 흑채(黑彩) (15) 河志 12-16 10710 12-20
440 가칭)縞外墨 (12) DO OL 12-10 10816 12-21
439 취설(吹雪) (23) 남사랑 12-06 10659 12-19
438 한려 (20) 손시헌 12-03 10998 12-19
437 산도야지 같은 잎 (69) 은련화 12-02 11113 12-24
436 차수(쑤) 바꽈서 (19) DO OL 12-02 11176 12-03
435 (이벤트)주천왕 호. (17) DO OL 12-02 10660 12-03
434 (이벤트)해황환(海皇丸) (23) 밀산 11-29 11128 12-06
433 거시기 왔습니다. (18) 손시헌 11-28 11047 11-30
432 백호 (17) 임종호 11-27 11523 11-3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풍란전시관   홍보 및 광고   회원센터  
대한민국 풍란연합회의 자료와 사진들은 저작권법 제91조 내지 제103조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copyright(C) 2005~2022 pungnan.org all right reserved.